정치

연합뉴스

국민의당, 정인봉 전 의원 입당 직권 취소

입력 2017.04.21. 20:32 수정 2017.04.21. 20:34 댓글 0

국민의당은 21일 정인봉 전 의원의 입당을 직권 취소했다고 밝혔다.

안철수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김유정 대변인은 "정 전 의원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실이 검증됐으므로 입당을 직권 취소했다"고 말했다.

정 전 의원은 지난 20일 새누리당 출신 전직 의원·단체장·지역위원장 20여명과 함께 안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그러나 국민의당은 정 전 의원의 과거 '5·16 군사 쿠데타 재평가' 발언 등을 뒤늦게 발견하고 입당을 전격 취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민의당은 21일 정인봉 전 의원의 입당을 직권 취소했다고 밝혔다.

안철수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김유정 대변인은 "정 전 의원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실이 검증됐으므로 입당을 직권 취소했다"고 말했다.

정 전 의원은 지난 20일 새누리당 출신 전직 의원·단체장·지역위원장 20여명과 함께 안 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그러나 국민의당은 정 전 의원의 과거 '5·16 군사 쿠데타 재평가' 발언 등을 뒤늦게 발견하고 입당을 전격 취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 전 의원은 지난해 4·13 총선을 앞두고 당시 새누리당 소속으로 서울 종로구에 공천 신청을 했으나 낙천했다.

ljungberg@yna.co.kr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