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0 1 5 0 4 2 8 화요일 뉴스 클러스터링
최종수정 2015.04.28. 14:03

'유감' 밝힌 朴대통령, '사면' 거론하며 정치개혁 드라이브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중남미 순방을 마치고 귀국한지 하루 만인 28일 이른바 '성완종 리스트' 파문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히면서 정치개혁에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

박 대통령은 이완구 총리의 사퇴와 관련, 먼저 '유감'을 표명해 사과의 뜻을 밝히면서 악화된 민심을 서둘러 추스리려는 자세를 보였다.

그러면서 박 대통령은 이번 사태와 관련, 고(故) 성완종 전 회장의 사면 논란에 대한 실체파악 필요성을 강조하고 나아가 정치개혁의 시발점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견해를 강력히 드러냈다.

박 대통령은 고(故)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의 사면 논란에 대해 "성씨에 대한 연이은 사면은 국민도 납득하기 어렵다"며 "법치...

뉴시스 | 2015.04.28 14:03 관련기사 238

분야별 뉴스

도움말 종합   |   사회   |   정치   |   경제   |   국제   |   연예   |   스포츠

HOT 뉴스

전체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