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수레 끌던 80대 할머니, 승용차에 치여 숨져

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최정인 기자 = 10일 오전 6시40분께 인천시 부평구 청천동에서 왕복 4차선 도로를 손수레를 끌고 건너던 A(84·여)씨가 공단오거리 쪽 1차선을 달리던 산타페 차량에 치였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3시간 만에 숨졌다.

경찰은 차량 운전자 B(32)씨와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i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