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공원서 60대 남성 숨져…동사 추정

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최정인 기자 = 영하 10도 안팎의 혹한이 계속되는 가운데 인천에서도 60대 남성이 공원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0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9일 오전 10시께 인천시 부평구 부개동 한 공원 의자 옆 바닥에 A(68)씨가 누운 채 숨져 있는 것을 시민 B(66)씨가 발견, 신고했다.

경찰은 A씨의 몸에 외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루어 공원 의자에서 잠이 들었다가 저체온증으로 숨졌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정확한 사인을 파악 중이다.

A씨는 10여년 전 가족과 함께 살던 집을 나와 인천 다가구주택에 홀로 세들어 살면서 별다른 직업 없이 공원 일대를 배회해 온 것으로 조사됐다.

i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