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도 차량 10여대 추돌…2명 사망·13명 부상(종합)

연합뉴스

(수원=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서울 달래내고개 인근에서 차량 10여대가 추돌 사고를 일으켜 2명이 숨지고 13명이 부상했다.

22일 오전 11시47분께 서울 서초구 원지동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달래내고개 부근(부산기점 412㎞ 지점)에서 버스전용차로(1차로)를 달리던 J고속 우등버스(운전자 최모씨·56)가 앞서가던 아반떼 승용차를 들이받았다.

이 충격으로 아반떼 승용차가 튕겨 나가면서 앞서 달리던 차량 십여 대가 연쇄적으로 추돌했다.

경찰은 사고 관련 차량이 11대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 사고로 아반떼 승용차에 타고 있던 50대 조모(여)씨와 김모씨 등 2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쳐 인근 강남세브란스병원 및 서울성모병원 등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또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달래내고개∼서울요금소 구간이 3시간여 동안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경찰은 안전운전 불이행이나 안전거리 미확보로 연쇄 추돌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관련 차량 현황과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gaonnuri@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