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 '성적 비관' 여중생 투신 숨져

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15일 오전 1시께 대전 서구 관저동 한 아파트 12층에서 최모(13)양이 투신해 숨졌다.

최양은 자신의 집 베란다 문을 열고 스스로 뛰어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최양의 부모가 경찰에 직접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양의 방 안에서는 '공부가 어렵다. 죄송하다'라는 내용의 메모가 발견됐다.

경찰은 최양이 학교 성적 문제로 고민하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유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walde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