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빙판길 교통사고…"외상 없어"

뉴시스

【서울=뉴시스】안호균 기자 =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선 후보가 9일 빙판길 교통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 후보가 타고 있던 차량은 이날 오후 1시40분께 서울 대방동 당사를 나오다가 빙판에 미끄러졌고 뒤따라오던 수행 차량과 충돌했다.

이날 사고로 이 후보는 시내 모처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검사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통합진보당 관계자는 "진찰 결과가 아직 나오진 않았지만 가벼운 부상인 것으로 보인다"며 "겉으로 보이는 큰 상처는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별도의 일정을 잡지 않고 10일 열리는 대선 후보 TV토론 준비를 위해 이동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hk@newsis.com

<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