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김용준 총리 후보자 사퇴

김용준, 정무분과 토론회 참석위해 인수위 출근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이윤재 기자, 오종탁 기자] 김용준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30일 서울 삼청동 인수위에 모습을 드러냈다.

전날 국무총리 후보자직에서 사퇴하면서 이날 오전까지 인수위에 나타나지 않았지만 이날 오후 2시로 예정된 인수위 정무분과 국정과제토론회에 참석하기 위해 삼청동으로 출근한 것이다.

김 위원장은 인수위 회의장으로 들어가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총리 후보직 사퇴에 대한 소감을 묻는 질문에 "감사합니다"라고 답했다. 이어 인수위원장직을 유지하는지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즉답을 하지 않은 채 "에..."라는 모호한 대답을 내놓았다.

김 위원장에 앞서 인수위 건물로 들어간 강석훈 국정기획조정 분과 위원은 김 위원장의 위원장직 유지와 관련한 질문에 "회의에 들어가 봐야 알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 정무분과 국정과제 토론회에는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을 비롯해 김 위원장, 진영 인수위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박 당선인은 토론회 참석에 앞서 인수위 회의장 앞에서 기자들과 마주쳤지만 김 위원장과 관련한 질문에 답하지 않고 건물 내부로 자리를 옮겼다.

이윤재 기자 gal-run@
오종탁 기자 tak@
<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