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나로호 발사 성공

나로호, 29일 발사…'다시 우주로'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혜미 기자]우리나라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I) 3차 발사가 오는 29일 다시 추진된다.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22일 오전 나로호 3차 발사 관리위원회를 열고 기술적인 발사 준비 상황, 기상예보 등을 고려한 결과 오는 29일 발사 재추진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지난달 26일 3차 발사 운용 과정에서 이상이 발견된 어댑터 블록이 국내로 이송된 후 29일 발사가 기술적으로 적합함을 확인했고 ▲지금까지 기술적 준비에 차질이 없으며 ▲기상청 주간예보상으로 29일 전남지방에 비 예보가 없는 점 등을 감안해 예정했던 29일에 발사를 재추진하기로 했다.

다만 최종 발사일은 당일 기상상황이 예보와 다르거나, 발사 준비과정에서 이상이 발생하면 변경될 수 있다.

발사 예정 시간대는 오후 4시부터 6시55분 사이로 결정됐으나, 당일 기상상황과 우주환경 상황 등을 검토해 발사 당일 오후 1시30분쯤 공개할 예정이다.

나로우주센터에서는 오는 25일까지 모든 점검을 완료하고 26일에는 발사대 이송을 위한 준비를 수행할 예정이다. 발사준비 과정에 이상이 없을 경우 나로호는 발사기준일 이틀 전인 27일에 발사체조립동에서 발사대로 이송되며 28일 리허설을 거친 뒤 최종 발사된다.

김혜미 (pinnster@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