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나로호 발사 성공

나로호 29일 오후 4시에 쏜다

세계일보

[세계일보]우리나라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Ⅰ)가 29일 오후 4시 발사될 것으로 보인다.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19일 러시아 연구진과 가진 나로호 3차 발사 재추진에 관한 협의에서 "기술적으로 29일 발사가 가장 적합하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교과부 관계자는 "지난달 26일 나로호 3차 발사 운용 과정에서 이상이 발생한 어댑터블록이 국내로 이송됨에 따라 발사 준비 과정상 나타날 수 있는 행정적 변수가 해소된 데다 새 부품의 기술적 점검 등 발사 준비에 걸리는 시간을 감안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나로호 3차 발사의 정확한 일시와 시간은 22일 열리는 '나로호 3차 발사관리위원회'에서 결정된다. 당국은 29∼30일 사이 나로호의 기술적 준비 상황과 기상 예보, 위성 비행시간과 태양 흑점 활동 등 우주환경 예보를 고려해 확정할 계획이다.

교과부 관계자는 "별다른 돌발 변수가 없는 한 3차 발사는 29일 오후 4시쯤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민섭 기자


[Segye.com 인기뉴스]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세계일보 & 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