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근로시간 단축 추진

이슈 - 근로시간 단축 추진

이슈 상세

  • 주당 최대노동 52시간 논쟁 대법 5년반째 '나몰라라'
    주당 최대노동 52시간 논쟁 대법 5년반째 '나몰라라' 한겨레
    문재인 정부는 근로기준법을 개정하거나 고용노동부의 행정해석(지침)을 폐기해 주당 최대 근로시간을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대법원에선 이미 논쟁이 한창이다. 14건의 사...
  • 與 "정부, 근로시간 단축 법 개정으로 추진 가닥"
    與 "정부, 근로시간 단축 법 개정으로 추진 가닥" 연합뉴스
    문재인 정부가 주당 근로시간을 현행 최장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하는 공약과 관련, 행정해석 폐기가 아닌 법 개정을 통해 추진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더불어민주당 제윤경 원내...
  • "주당 최대 법정근로시간 단축해야" 66%
    "주당 최대 법정근로시간 단축해야" 66% 매일경제
    새 정부가 추진하는 주당 최대 법정근로시간 단축(68시간→52시간)에 대해 국민 중 66%가 찬성했지만 자영업자들은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임금에서 작업수당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은 저임금 노...
  • 장시간 노동 시달리는 청년들..연간 2331시간 근로
    장시간 노동 시달리는 청년들..연간 2331시간 근로 뉴시스
    대기업 정규직일수록, 노조 있을 때 노동시간 ↑ 【서울=뉴시스】임재희 기자 = 대졸 청년 취업자의 연간 노동시간이 전체 평균보다 218시간 많은 2331시간에 달해 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는 것으로 나...
  • '쉬운 해고' 양대지침 사실상 폐기 수순 노컷뉴스
    박근혜 정부 시절 노동계의 극심한 반대를 불렀던 이른바 '쉬운해고 양대지침'이 폐기될 전망이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 등에 따르면 지난 25일 진행된 고용노동부 업무보고에서 양대지침 폐기 방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양대지침은 일반해고 지침과 취업규칙 불이익 변경요건 완...
  • "연차가 뭐예요?" 연차휴가 없는 기업 5.9%
    "연차가 뭐예요?" 연차휴가 없는 기업 5.9% 서울신문
    2016년 근로시간 운용 실태조사 법으로 규정된 ‘연차휴가’가 없는 기업이 5.9%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근로기준법은 1년간 80% 이상 출근한 근로자에게 최소 15일, 1년 미만이라도 1개월...
  • "근로시간 단축 6월 국회까지 추진..합의 안될시 폐기" 이데일리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사회분과위원회에서 자문위원을 맡고 있는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5일 “근로시간을 현행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하는 내용의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다음달 열리는 국회에서 재상정한다”면서 “만약 여야간 이견으로 국회 통과가 불발될 시 이 개정안은 ...
  • 툭하면 연장근무..규모·업종 구분 없이 '묻지마 노동'
    툭하면 연장근무..규모·업종 구분 없이 '묻지마 노동' 세계일보
    소프트웨어 개발업체에서 일하는 A(33)씨는 말 그대로 ‘살인적인 업무’에 시달리고 있다. 개발 중인 프로그램 발표 시한이 임박하면서 밤샘 근무를 밥 먹듯 하고 있다. A씨에게 ‘주 40시간 근무’...
  • 日의 '일자리 개혁' 근로 시간·장소 통념을 깨다
    日의 '일자리 개혁' 근로 시간·장소 통념을 깨다 조선비즈
    마세 지즈코(38·여)씨는 일본 도쿄 신주쿠의 유니클로 매장에서 '한정(限定) 정사원'으로 일한다. '한정 정사원'이란, 직종·근무시간·근무지역 등이 한정돼 있는 정규직이다. 정년·임금·복리후생은 ...
  • [현장르포] 문재인표 중소기업 정책에 한숨-환호 동시에
    [현장르포] 문재인표 중소기업 정책에 한숨-환호 동시에 한국일보
    #1 제조업계 “근로시간 줄이면 다 망해” 개성공단 기업 “남북경협 재추진 기대” #2 중소기업 적합업종 법제화 등 지원책 대상 기업은 정책 ‘지지’ 제조업은 비정규직 감축에 ‘반발’ “지금도 외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