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발매 D-2' GD·탑 유닛 첫앨범, 선주문만 '20만장' 본문

뉴스 본문

'발매 D-2' GD·탑 유닛 첫앨범, 선주문만 '20만장'

출처 스타뉴스 | 작성 길혜성 기자 | 입력 2010.12.22 11:59 | 수정 2010.12.22 16:09

기사 내용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길혜성 기자]

5인 남자 아이돌그룹 빅뱅의 지드래곤과 탑 듀오 유닛의 첫 앨범이 선주문만 이미 20만장을 받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빅뱅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측은 22일 오전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지드래곤과 탑의 듀오 유닛의 첫 정규앨범은 오는 24일 오프라인에서 정식 발매된다"라며 "선주문을 22일까지 이미 20만장 받아 우리도 놀라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는 빅뱅의 과거 음반 때보다 많은 수준"이라며 "선주문을 할 수 있는 기간이 내일(23일)까지 이기에, 그 양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다.





탑(왼쪽)과 지드래곤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지드래곤과 탑 듀오 유닛의 첫 정규앨범이 벌써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것은, 선공개한 곡들과 무대들로 팬들의 기대감을 한층 높여 놓았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지드래곤과 탑은 지난 15일 타이틀곡 중 2곡인 '하이 하이'와 '오 예'를 디지털 싱글 형태로 선공개했다. 앞서 11월 말에는 2010 MAMA에서 또 다른 타이틀곡인 '뻑이 가요'의 깜짝 무대도 가졌다. 여기에 지난 19일에는 SBS '인기가요'를 통해 '하이 하이'와 '오 예'의 첫 방송도 했다. 이처럼 지드래곤과 탑은 음반 발매 전, 다양한 전략과 화끈한 무대를 통해 첫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올려놓았다.

또한 빅뱅 팬들이 지드래곤과 탑의 앨범을 통해 오랜만에 2명 이상의 멤버들이 함께 한 음반을 만날 수 있게 된 점도, 이번 앨범이 20만장의 선주문을 받고 있는 또 다른 이유로 꼽히고 있다.

comet@

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 <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길혜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