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슈스케3,4’ 연속탈락 이소리 ‘보코2’에서 날았다, 코치3명 선택 본문

뉴스 본문

‘슈스케3,4’ 연속탈락 이소리 ‘보코2’에서 날았다, 코치3명 선택

출처 뉴스엔 | 입력 2013.03.02. 00:19

기사 내용

'슈스케'에서 탈락했던 이소리가 '보코2'에서 합격했다.

도전자 이소리는 3월 1일 방송된 보컬 서바이벌 프로그램 Mnet '보이스 코리아2'(코치 신승훈 백지영 길 강타, 이하 '보코2') 블라인드 오디션에서 그간의 아픔을 씻었다.

역시 '보코2'는 오직 목소리로 승부하는 제대로된 오디션 프로그램이었다. 그 가운데 이소리 합격 소식이 전해져 훈훈함을 안겼다.

이날 이소리는 조현아의 '없어'를 선곡해 멋진 그루브감을 선보였다. 이에 노래 말미 길 백지영 강타가 의자를 돌렸다.

이후 이소리는 "'슈스케3'와 '슈스케4'에 도전 했었다"며 "그래서 이번에 나올까 말까 고민을 많이 했다. 무대에서 노래를 부를 기회가 있어서 다시 지원하게 됐다"고 말해 코치들에게 감동을 줬다.

백지영은 "노래를 많이 불러봐야 한다. 많이 연습할 수 있게 하겠다"고 했으며 길은 "갖고 있는 목소리는 너무 좋다. 그런데 리듬감을 키워주겠다"고 했다.

결국 이소리는 길을 선택했다.

한편 이날 치러진 블라인드 오디션은 코치들이 얼굴을 보지 않은 상황에서 도전자들을 판단하는 것이 포인트다. 오직 목소리의 매력만으로 도전자를 판단한 코치들은 해당 도전자를 선택하고 싶을 경우 버튼을 눌러 의자를 돌리면 된다. (사진= Mnet '보이스 코리아2' 방송캡처)

[뉴스엔 최신애 기자]

최신애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