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양익준 “영화 시작후 7년간 연봉 천만원” 솔직고백 본문

뉴스 본문

양익준 “영화 시작후 7년간 연봉 천만원” 솔직고백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2.12. 00:15

기사 내용

[뉴스엔 김미겸 기자]

양익준이 첫 영화의 추억을 떠올렸다.

배우 겸 영화감독 양익준은 12월11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서 영화 '똥파리'에 대해 설명했다.

양익준은 "한 1년 후 첫 영화수익이 5천만원이 들어왔다"며 "은행에 가서 5천만원을 현금으로 찾아왔다. 영화 시작 후 7년 연봉이 천만 원이었다. 그런데 5천만원을 가져가려니 무섭더라. 스태프가 30~40명 되니까"라고 밝혔다.

한편 양익준은 최근 KBS 2TV 수목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에 출연했다.

(사진=SBS '강심장' 캡처)

김미겸 mikyeu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