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화성인 거식껌녀 “오직 껌만 씹어 3달에 14kg 감량” 하루 150개 쫙쫙 본문

뉴스 본문

화성인 거식껌녀 “오직 껌만 씹어 3달에 14kg 감량” 하루 150개 쫙쫙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2.04 21:47

기사 내용

화성인 거식껌녀가 오직 껌만 씹어 14kg를 감량했다.

12월 4일 방송된 tvN '화성인 바이러스'(화성인, MC 이경규 김구라 김성주)에서는 상상초월, 기상천외한 죽음의 다이어트가 소개됐다.

그중 거식과 껌씹기를 해 살을 빼고 있는 화성인 거식껌녀 유주애 씨가 등장해 모두를 놀래켰다. 말그대로 정말 죽음의 다이어트였던 것.

심지어 화성인 거식껌녀는 스튜디오 등장하면서도 껌을 씹고 있었다. 하루종일 껌을 씹으니 당연한 것이었다.

화성인 거식껌녀는 "3개월간 14kg 뺐다. 껌 씹으면서 물만 먹었다"며 "원래는 75kg까지 나갔다. 오직 껌만 씹었다"고 밝혔다.

이어 화성인 거식껌녀는 "원래 껌을 좋아했다. 제가 좋아하는 껌이 있다. 그 껌만 씹는다. 그게 되게 맛있다. 아무 껌이나 씹으면 안된다"며 "하루에 150개, 15통을 씹는다. 턱의 통증으로 몸의 살이 빠지는 것이기 때문에 턱이 아픈 것은 즐긴다"고 했다. (사진=tvN '화성인 바이러스' 방송캡처)

[뉴스엔 최신애 기자]

최신애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