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힐링’ 박시후 “이병헌, 날 거만하다고 생각했을 것” 본문

뉴스 본문

‘힐링’ 박시후 “이병헌, 날 거만하다고 생각했을 것”

출처 마이데일리 | 입력 2012.12.11 07:36

기사 내용

[마이데일리 = 고향미 객원기자] 배우 박시후이병헌과의 술자리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박시후는 10일 밤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출연해 "술을 한잔 반 정도 마셨는데 이병헌이 술자리에 나타났다"고 입을 열었다.

박시후는 "이병헌이 후배라고 생각하고 아끼는 마음으로 내게 술을 권했는데 술 못 마신다고 거절했다"며 "나는 솔직하게 말한 건데 새까만 후배가 거만하다 싶었을 거다"고 털어놨다.

이어 "게다가 술을 마시고 졸기까지 해 이벙헌에게 찍혔다"고 덧붙였다. 박시후의 주량은 맥주 반잔이고 술에 취하면 조는 버릇이 있다.

박시후는 또 "하지만 그 일로 친분이 생겼고 내가 매번 술자리에서 조니까 이병헌이 '너는 참 일관성 있게 지금도 조는구나'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병헌과의 술자리 에피소드를 공개한 박시후. 사진 =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 주요뉴스

  |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