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은지원 박근혜 후보 지원유세 “가족회의후 결정, 정치적으로 안봤으면” 본문

뉴스 본문

은지원 박근혜 후보 지원유세 “가족회의후 결정, 정치적으로 안봤으면”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2.06. 14:33

기사 내용

은지원이 5촌 고모 박근혜 대선후보 지원유세에 나섰다.

은지원은 12월 6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중앙역에서 열린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 유세 현장에 모습을 나타났다. 은지원과 박근혜 대선후보는 5촌으로 은지원은 박근혜 대선후보에게 '고모'라는 호칭을 사용한다.

이에 대해 은지원 소속사 측은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은지원 소속사 측 관계자는 12월 6일 오후 뉴스엔과의 통화에서 "은지원이 지금까지 정치적으로 박근혜 대선후보와 엮이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박근혜 대선후보에게도 이번 대선은 매우 중요하고 큰 일이다. 가족으로서 도움이 될 수 있는 방법을 찾다가 은지원이 가족 회의 끝에 지원 유세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계속 지원유세에 나설 것인지 묻자 관계자는 "은지원이 현재 고정 프로그램만 3개를 하고 있다. 고정 프로그램이 적지 않은 상황에서 모든 유세에 다 참여할 수 없으리라 본다. 일정 등을 확인해 보겠지만 방송활동에 피해를 주면서까지 지원유세를 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또 "무조건 박근혜 대선후보를 지지해 달라는 의미라기보다는 가족으로서 마음이 강한 것 같다. 너무 정치적으로 비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는 12월 6일 오전 안산시 중앙역 유세를 시작으로 부천역 광장, 안양시 범계역, 성남시 모란시장 등 경기 남부권을 돌며 유세를 이어갈 예정이다.

[뉴스엔 글 이나래 기자/사진 이지숙 기자]

이나래 nalea@ / 이지숙 jsle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