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유민상·박휘순·길미·이예빈까지...솔로대첩 판 커졌다 본문

뉴스 본문

유민상·박휘순·길미·이예빈까지...솔로대첩 판 커졌다

출처 OSEN | 입력 2012.11.27 20:29

기사 내용

[OSEN=표재민 기자] 일명 솔로대첩에 스타들이 뛰어들면서 판이 커질 조짐이다.

솔로대첩은 페이스북 페이지 '님이 연애를 시작하셨습니다'에서 개최하는 크리스마스 이브 이벤트다. 다음 달 24일 오후 3시 남자들은 흰색, 여자들은 빨간색 의상을 입고 여의도 공연에 모여 단체 소개팅을 하는 자리다.

일단 제일 먼저 솔로대첩 참여를 선언한 스타는 개그맨 유민상이다. 그는 지난 26일 자신의 트위터에 "12월 24일 솔로대첩 행사가 이뤄진다면 내가 무료 MC를 하겠다"고 선언했다.

이후 레이싱모델 이예빈도 트위터에 "솔로대첩이 뭔가 했더니 꽤 재밌는 이벤트 같더군. 홀로 크리스마스를 보낼 수 없기에 살짝 참석 버튼을 눌렀다"고 글을 올렸다.

박휘순은 27일 오후 "유민상이 솔로대첩 MC를 본다면 나는 일반인 참가자로 참여하겠다"면서 "나와 커플이 되시는 분은 24일 나랑 같이 손잡고 명동을 걸으며 호호 불어가며 호떡도 먹고 야채 핫바도 먹을 것이고 문화상품권을 모아서 그날 영화도 보겠다"고 각오를 불태웠다.

이어 가수 길미와 장희영, 그룹 스매쉬 역시 솔로대첩에서 무료 공연을 펼치겠다고 선언하면서 크리스마스 이브 솔로들의 쓸쓸한 마음을 달래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jmpyo@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