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김희선, 세월 잊은 셀카 대량 방출..‘최강 귀요미’ 본문

뉴스 본문

김희선, 세월 잊은 셀카 대량 방출..‘최강 귀요미’

출처 OSEN | 입력 2012.11.26 08:00

기사 내용

[OSEN=조신영 기자] 배우 김희선의 세월을 잊은 듯한 외모가 돋보이는 셀카들이 대량 방출돼 눈길을 끈다.

김희선은 최근 종영된 SBS 드라마 '신의'에 출연할 당시 틈틈이 촬영현장 사진을 올리며 소식을 전했는데 드라마 종영이후에는 팬 카페에 셀카를 수시로 공개하며 자신의 근황을 알렸다.

최근 김희선은 "저, 오늘 염색했어요~. 그런데 노랑머리가 아니라 주황색이에요"라는 글과 함께 달라진 헤어스타일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또 제주도 바닷가에서 반팔 차림으로 화보촬영을 하는 사진을 올리면서 "너무 추워 폭풍눈물을 흘렸어요"라고 근황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에 앞서 '신의' 마지막 촬영 날에는 거수경례를 하는 모습으로 "그동안 여러분의 힘으로 버텼어요. 정말 감사해요"라는 글을 남겼고 수능시험 전날에는 수험생과 가족들을 위해 응원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또 김희선은 어느 회원의 글 밑에 댓글을 달면서 "뽀뽀해주고 싶을 정도로 예쁘다"며 입술을 쫑긋 내미는 표정을 찍어 올렸다. "궁금하면 500원"이라고 쓴 글 밑에는 자신이 직접 500원짜리 동전을 들고 있는 인증샷을 첨부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희선은 이 같은 팬서비스에 대해 "6년 만에 컴백해보니 예전과 달리 팬덤문화가 '실시간 소통' 으로 많이 변화됐다"며 "팬들이 좋아한다면 망가진 모습이라도 마구 마구 찍어 생생하게 올리겠다"고 소속사를 통해 전했다.

soso@osen.co.kr

< 사진 > 힌지엔테테인먼트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