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박효주 ‘추적자’ 여형사 어디가고 팜므파탈 여인이.. 본문

뉴스 본문

박효주 ‘추적자’ 여형사 어디가고 팜므파탈 여인이..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1.20 16:35 | 수정 2012.11.21 15:09

기사 내용

[뉴스엔 권수빈 기자]

박효주가 관능적인 여인으로 변신했다.

박효주는 매거진 '맨즈헬스' 12월호 스페셜로 진행된 촬영을 통해 프라이빗 파티에 초대된 섹시한 여인의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사진 속 박효주는 붉은 립스틱과 골드스모키 짙은 눈화장을 하고 맞은편에 있는 누군가를 유혹하는 듯한 섹시한 표정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몸매가 드러나는 검붉은 드레스로 요염한 분위기를 내뿜고 있다.

송유하와 커플 화보에서는 발랄함과 가녀린 여인 모습을 동시에 나타내며 팔색조 매력을 선보였다.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