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드라마의제왕’ 박근형, 김명민 뒤통수에 광기폭발 ‘복수돌입’ 본문

뉴스 본문

‘드라마의제왕’ 박근형, 김명민 뒤통수에 광기폭발 ‘복수돌입’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2.04 22:43

기사 내용

'드라마의 제왕' 박근형김명민에게 제대로 뒤통수를 맞았다.

12월 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극본 장항준 이지효/연출 홍성창) 10회에서 제국 회장(박근형 분)은 앤서니김(김명민 분)에게 당한 것을 알고 격분했다.

앤서니는 제국 프로덕션 회장을 이용해 투자금 위기를 넘겼다. 제국 회장이 스튜디오를 세울 속셈임을 알고 땅주인이 시세차익을 보게끔 손쓴 후 투자를 약속받은 것.

앤서니는 겐지(장현성 분)에게 납치됐지만 이고은(정려원 분)이 제 때 투자금을 반환하며 앤서니는 모든 위기를 넘겼다.

이어 앤서니는 제국 회장에게 전화를 걸어 "이게 다 최필성씨 땅을 다섯 배에 매입해주신 회장님 덕이다. 원하시던 대로 조조가 되셨다. 적벽의 불구덩이 속에 떨어지셨지만. 어쨌든 축하드린다"고 비아냥 거렸다.

앤서니 때문에 80억을 날리게 된 제국 회장은 "네가 감히 내 돈을 가지고 나를 놀려?"라고 격분했다. 곧 제국 회장은 복수를 결심, 앤서니의 로비 배임 횡령 등 각종 비리 증거를 캐기 시작했다. (사진=SBS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

[뉴스엔 유경상 기자]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