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드라마의제왕’ 김명민, 정만식에 놀아난 이유 드러났다 본문

뉴스 본문

‘드라마의제왕’ 김명민, 정만식에 놀아난 이유 드러났다

출처 뉴스엔 | 입력 2012.11.19 23:09 | 수정 2012.11.20 08:07

기사 내용

드라마의 제왕' 김명민정만식의 손아귀서 놀아난 이유가 드러났다.

11월 1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극본 장항준 이지효/연출 홍성창) 5회에서 오진완(정만식 분)은 앤서니(김명민 분)의 모든 것을 파악하고 이를 이용했다.

오진완(정만식 분)은 라이벌 앤서니(김명민 분)의 일거수일투족을 모두 파악하고 있었다. 함께 일하는 직원들까지 오진완의 정보력에 감탄했다. 이에 오진완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알고 보니 오진완의 정보출처는 앤서니의 최측근. 오진완은 월드 프로덕션에 새로 투입된 막내 구희재를 통해 앤서니와 '경성의 아침'에 대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달받고 있었다.

스파이의 존재 때문에 앤서니가 아무리 뛰어봤자 오진완의 손바닥 안이었던 것. 덕분에 오진완은 앤서니와 이고은(정려원 분)의 불화가 벌어지자 바로 이고은에게 접근, 계약파기를 부추기며 다시 한 번 앤서니를 궁지에 몰아넣었다. (사진=SBS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

[뉴스엔 유경상 기자]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