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性전환' 라나 워쇼스키, 아내 언급 눈길 "아내 생일 韓서 보낼 것" 본문

뉴스 본문

'性전환' 라나 워쇼스키, 아내 언급 눈길 "아내 생일 韓서 보낼 것"

출처 조이뉴스24 | 입력 2012.12.13 12:12 | 수정 2012.12.13 15:26

기사 내용

< 조이뉴스24 >

[정명화기자] 할리우드의 유명 감독 앤디 & 라나 워쇼스키가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했다.

13일 오전 서울 광장동 쉐라톤워커힐호텔에서 열린 영화 '클라우드 아틀라스'의 감독, 배우 내한 기자회견에는 공동연출자인 앤디 & 라나 워쇼스키와 톰 티크베어 감독, 주연배우 배두나짐 스터게스가 참석했다.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19세기부터 근 미래까지 약 500년의 시공간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여섯 개의 각기 다른 장르와 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매트릭스'의 앤디 & 라나 워쇼스키 감독과 '향수'의 톰 티크베어 감독이 공동연출을 맡고 톰 행크스, 할 베리, 휴 그랜트, 짐 스터게스, 벤 위쇼, 휴고 위빙, 수잔 서랜든 등 할리우드 명배우들이 출연했다.

영화 '매트릭스' 등으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을 거느린 워쇼스키 감독은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해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특히 성전환 수술 이후 여성으로 변신한 라나 워쇼스키는 "제 아내가 전생에 한국인이 아니었을까 싶다"며 한국에 대한 애정과 아내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라나 워쇼스키는 성 전환 수술 이전 결혼한 자신의 아내에 대해 "평소 집에서 김치를 만들어 먹을 정도로 한국 음식을 좋아한다. 이번 아내 생일을 한국에서 함께 보낼 것"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과거 제 아내가 전생에 한국 사람이 아니었을까 할정도로 한국에 대한 애정이 깊다. 항상 집에서 김치같은 한국음식을 해먹을 정도다. 아내가 영화에 서울이 나오니 한번 가보자 했는데, 방문하면 제 상상력에 문제가 생길까봐 영화가 끝난 후 즐겨보자 했다. 이번에 아내 생일인데, 한국에서 생일을 보낼 예정이다."

영화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오는 2013년 1월10일 개봉 예정이다.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사진 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