安 "선거 나선 이유, 격차해소..첫 단계는 정권교체"

뉴스토마토

[뉴스토마토 이한승기자] 안철수 전 후보가 선거에 나선 이유를 격차 해소라고 밝히며 그 첫번째 단계가 정권교체라고 강조했다.

안 전 후보는 12일 강원 원주 문화의 거리에서 "제가 선거에 나선 이유는 격차 해소때문이었다"며 "격차 해소의 첫번째 단계는 정권교체"라고 밝혔다.

이어 "지역격차와 빈부격차는 우리의 미래를 위협하는 적"이라며 "지금은 사퇴했지만 저는 계속 이 길을 갈 것이고, 우리 아이들이 행복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는 원주와 같은 중소도시에 사는 시민들이 느끼는 격차해소에 대한 요구를 반영해 투표율 상승과 함께 정권교체를 강조하려는 전략으로 분석된다.

안 전 후보는 이날도 기존 유세에서 사용하던 '인간 마이크'를 통해 "새정치와 정권교체를 위해 투표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또 기표도장 모형을 이용해 문자메시지와 모바일 메신저로 사진을 전송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시민들 한 명 한 명과 일일이 악수하며 원주 시민들의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안 전 후보는 이날 강금실 전 법무부장관을 비롯해 송호창·박선숙·김성식 전 공동선대본부장 등이 함께 투표참여 호소를 비롯한 유세를 진행했다.


이한승 기자 himura1982@etomato.com

ⓒ경제전문 멀티미디어 뉴스통신 뉴스토마토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 18대 대통령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