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후보 2차 TV토론 지상파 3사 시청률 34.7%

연합뉴스

1차 토론과 비슷..KBS 20.8%로 가장 높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제18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2차 합동 토론회가 전국 시청률 34.7%를 기록했다.

11일 시청률조사업체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전날 밤 8-10시 KBS 1TV와 MBC, SBS 등 지상파 3사가 생중계한 2차 합동 토론회의 전국 기준 시청률은 34.7%로 지난 4일 1차 토론회보다 0.2%포인트 하락했다.

수도권 기준 시청률은 34.7%에서 33.8%로 0.9%포인트 떨어졌다.

전국 기준으로 보면 KBS 1TV가 20.8%로 가장 높았고 SBS 7.8%, MBC 6.1% 순이었다. KBS와 SBS는 1차 토론회보다 소폭 올랐지만 MBC만 1.3%포인트 하락했다.

지역별 시청률이 가장 높은 지역은 광주로 36.9%를 기록했고, 부산이 36.1%로 뒤를 이었다. 서울은 35.7%, 대구·구미 32.5%, 대전은 31.8%였다.

또 다른 시청률조사업체 TNmS 기준으로 지상파 3사의 토론회 시청률은 전국 기준 37.9%, 수도권 기준 37.3%였다.

okko@yna.co.kr

(끝)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제 18대 대통령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