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文-安에 신경쓸틈 없어..朴 마지막까지 민생"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새누리당은 6일 안철수 전 무소속 대선후보가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전격 지원을 선언한 것과 관련, 박근혜 후보는 안-문 두 사람에 신경 쓰지 않고 민생을 챙기는 자신의 길을 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선규 대변인은 여의도 당사 브리핑을 통해 "이제 선거가 2주일도 채 남지 않았다"면서 "주변 요인에 신경 쓸 틈이 없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이어 "박 후보는 지금까지처럼 민생을 챙기면서 진실된 모습으로 마지막 순간까지 본인의 길을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해진 대변인도 브리핑에서 "처음부터 단일화는 최대의 극적인 효과를 전제로 이뤄진다고 보고 저희가 지금까지 달려왔기 때문에 새로운 일은 아니다"라며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오직 국민만을 바라보면서 압도적 지지로 최고의 승리를 얻기까지 더욱더 뜨겁고 치열하게 우리의 길을 달려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outh@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제 18대 대통령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