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박근혜, 재벌공화국 공동책임자"‥'맹공'

MBC

[뉴스데스크]

◀ANC▶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는 중소기업인들과 만나 박근혜 후보는 재벌편만 든 이명박 정부의 공동책임자라며 맹공을 펼쳤습니다.

박영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VCR▶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는 이명박 정부들어 늘어난 재벌계열사 대부분이 자영업과 중소기업 업종이었고 골목상권 보호를 위한 유통산업 발전법 개정안도 새누리당의 반대로 국회 통과가 무산됐다고 비난했습니다

◀SYN▶ 문재인/민주통합당 후보

"박근혜 후보는 말로는 민생 서민을 외치지만 실제로는 재벌의 이익을 우선하고 있습니다. 명백한 거짓이고 약속위반입니다."

문 후보는 중소상공부를 신설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 적합업종 특별법 제정과 대형유통업체의 입점을 허가제로 바꿔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를 보호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SYN▶ 진성준/문재인 캠프 대변인

"박 후보는 자신의 경제민주화가 '당장 실현 가능하고 파괴력이 가장 클 것이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그렇게 말했습니다. 어느 성장지상주의자의 평가에 불과합니다."

문 후보는 저녁에는 서울 시민들과 함께한 토크콘서트에서 정권교체와 정치개혁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 후보는 이명박 정부를 탄생시킨게 참여정부 실패였다며 이제는 잘할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작년에 발생했던 박근혜 후보의 5촌 조카 살인사건의 부실수사 의혹을 제기하는 등 박 후보에 대한 공세를 계속했습니다.

MBC뉴스 박영일입니다.

(박영일 기자 parkyi75@imbc.com)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제 18대 대통령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