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KAI 인수시 대규모 투자할 것"

한국일보

대한항공은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을 인수할 경우 부산 테크센터와 유사한 대규모 투자를 단행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KAI 인수에 대비해 별도 투자와 운영 계획을 준비했으며 인수가 확정되면 구체적인 투자 계획을 밝히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대한항공은 지난 19일 제2의 부산테크센터를 설립하는 내용의'항공우주사업 비전 2020'을 내놓은 것과 관련, 경남 사천 지역 및 KAI 노조가 지역 산업발전저하 등을 이유로 반발한 데 대해 대응 차원에서 보도자료를 냈다.

대한항공은 "경남에서 추진중인 항공산업 국가산업단지(부산 테크센터)에 부응하는 규모의 투자를 단행해 사천지역 항공산업 발전에도 기여하겠다"며 "KAI 투자를 기반으로 사천지역 중심의 국가 항공 산업 도약을 견인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한항공은 또 "KAI와 부산 테크센터는 상호 경쟁과 협력을 기반으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며 "현대차가 기아차를 인수해 별도 운영하는 것처럼 KAI도 인수 후 부산 테크센터와 별도 분리 운영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유인호기자 yih@hk.co.kr

[ⓒ 인터넷한국일보(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터넷한국일보(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