싼타페 경쟁상대? ‘뉴 아우디 Q5’ 출시

동아일보

아우디가 성능과 연비를 개선한 '뉴 아우디 Q5' 국내에 출시했다.

15일 아우디코리아에 따르면 뉴 아우디 Q5는 역동적이고 효율적인 엔진과 풀타임 4륜 구동 콰트로 시스템, 다이내믹한 서스펜션, 7단 S-트로닉 듀얼 클러치 변속기, 다양한 모드의 드라이빙이 가능한 드라이브 셀렉트 등이 장착됐다.

범퍼와 공기흡입구, 전면 안개등도 새롭게 디자인 됐고 뉴 Q5 3.0 TDI는 S-라인 외장 패키지를 스포티한 디자인을 지원한다. 아울러 새로운 Q 디자인 스티어링 휠이 적용됐고 MMI 버튼 등 다양한 컨트롤 스위치에는 크롬으로 마무리됐다. 또 센터콘솔 패널은 고광택 블랙으로 처리했다.





이외에도 급경사 지역에서 30㎞/h 이하의 속도를 유지시켜 미끄러짐을 방지해 주는 힐 디센트 어시스트, 하이빔 어시스트, MMI 3G, 순정 내비게이션, 블루투스 기능, 아우디 홀드 어시스트, 전후방 주차보조시스템 및 후방카메라 등 다양한 편의 및 안전장치를 갖췄다.

'뉴 아우디 Q5'은 3개 트림으로 나뉘며 2.0 TDI 모델은 2000㏄ 터보 직분사 디젤 TDI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38.8㎏·m를 달성했다. 제로백(0초에서 100㎞/h 도달시간)은 9.0초, 최고속도는 200㎞/h에 달한다. 연비는 신 연비 기준 12.8㎞/ℓ(복합)다. 이전 모델과 비교해 출력은 7마력, 토크는 3.1㎏·m 높아졌고, 연비는 6% 이상 향상됐다.

또한 아우디 Q5 3.0 TDI는 3000㏄는 터보 직분사 디젤 TDI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은 5마력 향상된 245마력, 최대토크는 59.2㎏·m로 8.2㎏·m 높아졌다. 제로백은 6.5초, 최고속도는 225㎞/h다. 연비는 11.9㎞/ℓ(복합 기준)로 과거에 비해 약 12% 높아졌다.

차량 가격은 ▲뉴 Q5 2.0 TDI 5900만 ▲뉴 Q5 2.0 TDI 다이내믹은 6410만 ▲뉴 Q5 3.0 TDI는 7540만 원이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지난 4월 출시한 신형 싼타페의 경쟁상대로 Q5를 지목한 바 있다.

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