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체크카드 나온다, VISA-KB국민카드와 MOU체결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김경민기자]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f(x)의 얼굴이 들어간 체크카드가 출시된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글로벌 기업 VISA, KB국민카드와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3사는 지난 25일 오후 4시 30분, SM엔터테인먼트 청담사옥에서 SM 김영민 사장과 VISA코리아 제임스 딕슨 사장, KB국민카드 최기의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엔터테인먼트와 금융 산업의 공동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 등에 관한 포괄적 업무 제휴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

이번 MOU는 글로벌 KPOP열풍의 주역 SM과 글로벌 Payment No.1 브랜드 VISA, 국내 체크카드 1위 브랜드 KB국민카드의 만남인 만큼 이종(異種) 산업간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주목 받고 있으며, 3사는 향후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통한 엔터테인먼트와 금융 산업의 공동 발전, KPOP 콘텐츠와 금융 플랫폼 결합의 시너지 창출을 위한 협력 등을 전개할 계획이다.

MOU의 일환으로 오는 10월중 SMTOWN 브랜드를 활용한 'KB국민 SMTOWN 비자 체크카드(가칭)'가 출시될 예정이다.

또한 VISA와 KB국민카드는 SM이 오는 8월 10~1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하는 전시회 'S.M.ART EXHIBITION'과 8월 18일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SMTOWN LIVE WORLD TOUR Ⅲ in SEOUL'에도 공식 파트너로 참여하는 등 지속적인 상호 협력 관계를 유지,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SM은 "이번 MOU를 통해 향후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의 가능성을 타진할 계획이며, 팬들에게도 다양한 혜택이 제공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MOU제휴 현장.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